top of page

[부산교육청] 부산교육청, 모든 고1 학생에 ‘손바닥 헌법책’ 보급 (21-03-19)


[부산교육청] 부산교육청, 모든 고1 학생에 ‘손바닥 헌법책’ 보급 (21-03-19)


○ 부산광역시교육청(교육감 김석준)은 학생들에게 헌법의 가치와 기본정신을 일깨워주기 위해 부산지역 고등학교 1학년 모든 학생에게 ‘손바닥 헌법책’을 보급했다고 19일 밝혔다.


○ ‘손바닥 헌법책’은 손안에 들어오는 휴대전화 크기의 76쪽짜리 작은 책자로, 1919년 4월 11일 공포된 대한민국 임시정부의 첫 헌법인 ‘대한민국임시헌장’, 1987년 10월 29일 공포된 현행 헌법인 ‘대한민국 헌법’, 1948년 12월 10일 국제연합(UN)이 선포한 ‘세계인권선언’ 등을 담고 있다.


○ 이 헌법책은 관련 교과 및 계기교육과 연계한 인권의식 함양 수업, 학급회‧학생회 주관 우리 학교 학칙 살펴보기, 법률동아리의 헌법 연구, 헌법낭독회·헌법퀴즈대회·릴레이 헌법 한 줄 필사 등 다양한 교육활동에 활용할 수 있다.


○ 이를 통해 학생들은 헌법에 명시된 국민의 권리와 의무는 물론 국회, 행정 각부 등 헌법기관의 권한을 배움으로써 국가 운영과 관련된 기본 개념과 원리를 익힐 수 있으며, 일상생활 속의 다양한 사회현상을 헌법과 연결해보면서 헌법의 가치를 실천하는 민주시민 역량도 키울 수 있다.


○ 김석준 교육감은 “헌법은 모든 법의 근간으로, 국민의 기본권을 보장하고 국가 통치 조직의 권력 행사와 근원에 대해 규정한 국가의 근본법이다”며 “학생들이 헌법 정신을 익힘으로써 성숙한 민주시민으로 성장하는데 많은 도움이 될 것이다”고 말했다.

조회수 4회댓글 0개

최근 게시물

전체 보기

Comentarios


bottom of page