top of page

2012년_김동춘 국내외 학술행사 발표 및 토론

1. “새로운 시대정신과 진보개혁 정치” 비판사회학회 2012년 동계워크숍 및 총회 토론자로 참여

- 일시 : 2012년 1월 27일(금) / 장소 : 서강대학교

2. “19대 국회의원 총선거의 시대적 의미와 전망” 성공회대 민주주의연구소-경향신문 공동주최 포럼 중 발표자로 참석

- 일시 : 2012년 3월 13일(화) / 장소 : 정동 프란치스코 교육회관 4층 대강당

- 주최 : 성공회대 민주주의연구소-경향신문

3. "The San Francisco Peace Treaty and South Korea", Third International Forum for Peace and

Prosperity in North East Asia, Sixty Years of the San Francisco System: Continuation, Transformation,

and Historical Reconciliation in the Asia-Pacific, which will take place on April 28, 2012 in Waterloo,

ON, Canada.

4. “한반도 비평화 구조와 분단 : 이론과 실제” 서울대 통일평화연구원 학술회의 발표자 참가

- 일시 : 2012년 5월 17일(목) / 장소 : 서울대학교 호암교수회관 목련홀

- 주최 : 서울대학교 통일평화연구원, HK평화인문학연구단

5. “자본주의와 동아시아·한반도, 그리고 통일” 한신대 자본주의연구소 심포지엄 발표자로 참가

- 일시 : 2012년 5월 23일(수) / 장소 : 한신대 국제회의실

- 주최 : 한신대 자본주의연구소

6. 서강대 사회과학연구소-성공회대 민주주의연구소 중점연구소 교류 학술회의 토론자로 참가

- 일시 : 2012년 5월 24일(목) / 장소 : 성공회대 새천년관 7417 강의실

7. “이명박 정부 하의 한미관계에 대한 집담회” 민주주의연구소 특별집담회 대담 및 사회자로 참가

- 일시 : 2012년 6월 21일(목) / 장소 : 성공회대 7417 강의실

- 주최 : 성공회대 민주주의연구소

8. < > 1 _“한국전쟁연구의 새로운 지평“ 사회자로 참가

- 일시 2012년 6월 22일 - 23일 / 장소 : 연세대학교 새천년관

- 주최 : 연세대학교 동서문제연구원 동아시아협력센터 Trinity College, University of Cambridge

9. “비판적 사회학 어떻게 할까? 2012 비판사회학회 하계워크숍” 토크쇼 참여

- 일시 : 2012년 7월 20일 / 장소 : 충남대학교 사회과학대학 강의동

- 주최 : 비판사회학회

10. “역사가, ‘유신시대’를 평하다” 유신선포 40년 역사4단체 연합학술대회 종합토론자 참가

- 일시 : 2012년 9월 14~15일 / 장소 : 덕성여대 평생교육원

- 주최 : 민족문제연구소, 역사문제연구소, 역사학연구소, 한국역사연구회

11. “중단된 과거청사 어떻게 할 것인가” 발제자로 참가

- 일시 : 2012년 9월 17일(월) / 장소 : 헌정기념관 대강당

- 주관 : 올바른 과거청산을 위한 단체협의회, 친일·독재 미화와 교과서 개악을 저지하는 역사정의실천연대, 민주사회를

위한변호사모임, 포럼진실과정의, 학술단체협의회

- 주최 : 국회 민주주의와 복지국가 연구회, 이낙연 의원실

12. 용역폭력 자본폭력 국가폭력 콜로키움 “노동현장의 용역폭력, 자본폭력, 국가폭력을 진단한다” 발제자로 참가

- 일시 : 2012년 9월 21일(금) / 장소 : 국회 의원회관 2층 1세미나실

- 주최 : 국회의원 심상정, 국회의원 서기호, 민주화를위한전국교수협의회, 민주노총

조회수 1회댓글 0개

최근 게시물

전체 보기

[2012년 6월 4일 한겨레21 913호] 참전 군인의 전쟁 범죄 면죄부 준 백인우월주의

참전 군인의 전쟁 범죄 면죄부 준 백인우월주의 [2012.06.04 제913호] [김동춘의 폭력의 세기 vs 정의의 미래] 한국전쟁기 무고한 민간인 사살한 캐나다 군인 본국 소환 뒤 면죄부 강대국 참전 군인의 살인 범죄 규명·단죄를 아직도 외면하는 한국 정부 지난 4월26일 캐나다 밴쿠버의 한인회관에서 이색적인 기자회견이 열렸다. 한국전쟁기 경기도 파주의

쌍용차의 '전쟁'이 말하는 것, 2012년 8월 2일, <프레시안>

국가나 기업도 전체를 위해 개인을 희생하라고 말할 수 없다. 희생은 결코 강요될 수 없는 것이고, 자발적일 때 그 뜻이 사는 법이다. 만약 국가, 민족, 기업이 전체의 이름으로 구성원인 개인에게 희생을 요구한다면, 이들 조직이나 단위는 이미 전체, 즉 공동의 운명의 단위가 아니다. 왜냐하면 생명을 양도하면서까지 지켜야할 '전체'의 목표나 가치는 존재할 수

Comments


bottom of page